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보도자료

SK에너지의 소식을 전합니다.

보도자료 상세페이지로 제목, 날짜, 내용 정보 제공
제목 SK이노베이션, 배터리 공장 추가 증설…전기차 연 7만대 용량 확보 날짜 2016-11-15
내용 ■ 서산공장 내 최대용량 12만대 규모 제 2공장 건설…‘18년 상반기 완공 예정
■ 제 2공장동 건설 즉시 다임러 벤츠 물량용 800MWh 전·조립 라인 증설


SK이노베이션(대표이사 부회장 정철길, www.SKinnovation.co.kr)이 국내∙외 전기차 배터리 수주량이 계속 늘어남에 따라 다시 배터리 생산설비 확장에 나섰다.

 

 

 


회사 측은 오는 2018년 상반기까지 제 2공장을 건설함과 동시에 이 공장에 우선 800MWh(전기차 3만대 규모)의 배터리 생산라인을 구축할 계획이다. 신규 라인에서 생산되는 배터리 셀은 전량 다임러 벤츠에 공급된다. SK이노베이션은 지난 2월 다임러 그룹과 2017년부터 출시되는 벤츠 전기차 모델에 배터리 셀을 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제 2공장은 축구장 4개를 합친 것 보다 큰 연면적 약 4만㎡(1.2만평) 규모로 지어진다. 이는 기존 제 1공장과 비슷한 규모이나, 그동안 축적한 기술력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설비 생산성과 공간 활용도를 크게 개선해, 기존 공장 생산능력을 3배 웃도는 수준의 설비 구축이 가능하다.

 


앞서 SK이노베이션은 지난해 제 1공장 생산설비를 연산 1.5만대 분에서 3만대 규모로 2배 늘린 데 이어 지난 9월 3호 라인 추가 증설을 완료해, 4만대 분의 생산 능력을 갖췄다.

 


SK이노베이션은 2018년 상반기 제 2공장 및 1차 생산라인 공사가 완료되면 연산 순수 전기차 7만대 분량의 배터리를 생산할 수 있게 된다.

 


SK이노베이션 관계자는 “2017년 다임러 벤츠 전기차에 탑재되는 배터리는 제 1공장에서 양산을 시작한 뒤, 공급물량이 확대되는 2018년 부터는 제 2동 신규 생산라인에서도 생산을 하게 된다”고 말했다.

 


지난해 국내∙외 자동차 업체에 약 2만대 분량의 전기차 배터리를 공급한 SK이노베이션은 현재 기아자동차의 전기차 ‘쏘울EV’와 베이징자동차의 전기차 ‘EV200’ ‘ES210’ 등에 배터리를 공급하고 있다.